부안군의회, 추석앞두..

 

지방정치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이석기 칼럼

칼럼-서림춘추

우리의 영웅

대담 / 인물

기획 / 특집

따따부따

특별기고

십승지몽유부안도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오피니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교육감선거, 아이들의 입장에서 투표하자

이주상/부안군선거관리위원회 홍보계장

2008년 07월 01일 [부안서림신문]

 

<기고->
교육감선거, 아이들의 입장에서 투표하자

우리나라 국민들의 교육에 대한 관심과 열망은 세계 최고 수준이다. 그 관심과 열망에 비례해서 우리의 교육 또한 으뜸이어야 하는 것이 당연한데 우리의 교육환경은 열악하기 그지없다. 참으로 모순이 아닐 수 없다.
‘높은 교육열, 열악한 교육환경’의 모순을 빚어낸 원인은 무엇일까? 최근 실시된 교육감선거들을 살펴보면 그 실마리를 찾을 수 있다. 소수의 학교운영위원이 교육감을 뽑던 간선제의 폐단을 없애고 학부모를 비롯한 보다 폭 넓은 여론을 담아 교육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2006년 말 「지방교육자치에관한법률」이 제정되어 주민직선제에 의한 교육감선거가 부산을 비롯하여 여러 다른 시·도에서 치러졌는데 20% 안팎의 낮은 투표율을 보였다. 이는 우리 어른들이 내 아이만 생각하는 이기주의에 빠져있는 현실을 반영하고 있는 것이 아니겠는가? 내 아이의 성적이 1, 2점 오르내리는 것에는 일희일비하면서도 내 아이와 이웃의 아이들이 자라나고 있는 주변 교육환경의 개선에 대해서 눈 감고, 귀 닫고, 입을 다물고 있다는 것을 말해주고 있다.
7월 23일 실시되는 전라북도교육감선거에 대해서도 투표율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크다. 전북도민 상당수가 주민 직선으로 교육감을 뽑는다는 사실 자체를 모르고 있는데다 알고 있더라도 대통령선거, 국회의원선거, 도지사선거만큼 중요한 선거가 아니라고 여기는 주민들이 적지 않다. 교육행정을 관장하는 교육감선출이 주민 생활에 직결되는 중요한 문제가 아니라고 여기기 때문이다. 그럼 우리의 지난 학창시절을 잠시 떠올려 보자. ‘이른 새벽부터 밤늦게 무거운 책가방을 메고 학교와 학원을 오가던 일, 학교 안팎에서 벌어지던 폭력 앞에 힘들어 하던 일, 적성과 재능에는 관계없이 오직 입시성적으로 우열을 가리는 학교와 사회로부터 벗어나고 싶던 일,......’ 빛바랜 추억으로 남아 있는 이런 일들이 지금 우리의 아이들에게도 똑같이 되풀이되고 있는데도 교육감선거가 우리의 생활과 직결되어 있지 않은 선거라 할 수 있는가?
아이들은 어른들이 키우는 것이 아니라 저절로 자란다. 하지만 빛이 없는 곳에서 곧게 자라기를 기대하는 것은 무리다. 가정과 학교, 사회는 우리 아이들이 적성과 재능을 살려 하고 싶은 일들을 맘껏 하면서 행복을 누릴 수 있도록 빛과 물과 흙이 되어야 한다. 7월 23일 우리 모두 아이들을 위한 빛과 물과 흙이 되고자 하는 마음으로 투표에 참여하자!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선생님의 교육활동! 신뢰하고 존..

제15회 행안면민의 날 성료

부안군립농악단, 제31회 임방울국악..

부안군문화재단, 제1회 부안 무경계..

온라인 흉기난동 예고범죄 예방 홍..

김현석 농민회장, 이웃돕기성금 100..

부안해양경찰서, 강력범죄 신속대응..

부안향교, 추기 문묘석전대제 봉행

부안해경, 유해화학물질 사고 대응 ..

청소년상담센터, 심리검사, 해석상..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news@hanmail.net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