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소만 갯벌, 위도 ..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이석기 칼럼

칼럼-서림춘추

우리의 영웅

대담 / 인물

기획 / 특집

따따부따

기고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오피니언 > 따따부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도배된 현수막의 의미는?

2014년 08월 29일 [부안서림신문]

 

도배된 현수막의 의미는?

요즘 부안읍 시가지를 보면 각종 사회기관단체에서 앞 다투어 내건 ‘국비 200억 투자, 위도 낚시관광형 다기능 어항개발’을 축하하는 수십장의 현수막이 거리를 도배하고 있다.
자발적이든 행정의 강요(?)에 의한것이든 마땅히 환영하고 축하할 일이지만, 이 같은 현수막이 부안읍권에 집중적으로 걸린데 대해 고개가 갸우뚱 해진다.
500억 이상을 투자한 격포다기능어항이 시작될때도 이같은 축하 현수막은 찾아보기 힘들었다.
차라리 이 같은 현수막이 세종시를 비롯한 대전, 광주, 전주 등 대도시에 걸려 “천혜의 바다낚시로 최적인 위도가 관광형 어항까지 개발된다고 알려야 하는것 아니냐”는 목소리가 높다.
또 위도가 어항이 개발되지않아 지금껏 바다낚시를 즐기지 못하것처럼 풍기는 뉘앙스도 지적되고 있다.
민선 6기가 시작되면서 전시행정이 다시 고개를 들기 시작한 것인가?
이왕 전시행정이라면 고민하는 머리(?)를 좀 가졌으면 한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한국암웨이 미래재단 설립

부안읍 주민자치센터 문인화반, 각..

자연담은 부안참뽕 트리트먼트 개발..

전북 서해안권 세계지질공원 추진‘..

농협부안군지부, 주말맞아 농촌일손..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초등 과일간식지원 사업, 학생̷..

부안군, 공공실버주택 입주자 모집

제12회 다문화 어울림축제 부안서 ..

야외 활동 시 살인진드기 주의 당부..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