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 합니다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전북도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천년 시간여행, 2018 전라도 방문의 해 개막

2017년 11월 24일 [부안서림신문]

 

천년 시간여행, 2018 전라도 방문의 해 개막
전북․전남․광주 11.10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선포식 개최

ⓒ 디지털 부안일보

2018년 ‘전라도 방문의 해’를 맞아 전북과 전남, 광주시 등 3개 시·도가 공동으로 전라도 미래 천년 관광을 이끌어 갈 공동사업을 추진한다.
전라북도, 전라남도, 광주시는 지난 10일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3개 시․도지사와 정세균 국회의장을 비롯한 국회의원, 출향인사, 여행업계, 관계자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전라도 방문의 해’ 선포식을 가졌다.
이날 선포식에서 3개 시도는 내년 전라도 정도 천년을 맞아 호남권 3개 시․도가 상호 협력하여 방문객(관광객)을 유치하는 등 전라도가 한국의 미래 천년 관광을 이끌어 갈 것임을 선언했다.
선포식은 천년스토리 강연과 비전영상 상영, 방문의 해 슬로건 퍼포먼스와 축하공연으로 진행됐다. 선포식 후에는 세종문회회관 뜨락에서 2018 전라도 방문의 해 조형물 제막과 전라도 명품여행에 참가하는 전라도 탐사단 출정식도 가졌다.
서울시립대 이익주 교수는 ‘천년 전라도’ 스토리 강연에서 “과거 전라도는 고려와 조선, 근대화 과정에서 위기 때마다 나라를 지켜왔고, 근대와 현대에는 불의에 저항하고 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함으로써 전라도가 대한민국에서 정의와 평화의 상징으로 국가발전의 원동력이 되었다”면서 “전라도가 정의와 평화의 상징이며 미래 산업과 풍부한 문화유산을 통해 대한민국 미래 천년을 선도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전라도의 아름다운 관광명소 소개와 함께 친절과 정성으로 방문객 맞이, 지자체와 의회간 상생협력 체계 구축, 3개 시도와 시군구, 의회 모두가 지역관광산업을 선도사업으로 육성해 전라도가 최고의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자는 공동실천 선언을 천명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전라도 삼형제가 모여 참여와 연대로 꿈을 완수해 가자. 전라도의 풍요로운 전통과 관광유산에 전 세계인이 주목하고 있다”며 “전라도 방문의 해를 맞아 공동사업을 활력있게 추진하고 지역발전 계기로 만들자”고 상생 협력 의지를 밝혔다.
정세균 국회의장은 축사에서 “전라도는 예로부터 문예와 멋이 발달한 당당한 지역이었다. 방문의 해를 맞아 전라도의 우수한 역사 문화 생태자원을 활용해 공감 가는 관광콘텐츠를 개발해 긍정의 에너지를 모은다면 상생 화합의 공동체로 다시 당당하게 우뚝 설 것”이라며 전라도의 상생과 화합이 국가발전에 꼭 필요한 적절한 선택이라고 말했다.
한편 앞으로 3개 시도는 전라도 여행의 매력을 높이기 위해 ▶전라도 대표 관광지 100선을 선정, 명품여행상품과 스탬프투어 등을 관광자원화 하고 ▶전라도 인문과 역사를 체험하는 청소년 문화대탐험단 운영 ▶문화예술 프로그램 연계형 ‘전라도 아트&버스킹 페스티벌’ 개최 등 9개 분야의 공동사업을 추진한다.
이 밖에도 관광명소들을 연결한 투어버스로 관광객의 편의를 도모하고 전북 투어패스와 광주․전남 남도패스로 관광지 할인혜택도 제공한다. 천년을 기념하는 문화예술 공연과 전시회도 지역에서 다채롭게 열려 볼거리가 풍성하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