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수 “위도 앞바..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

전체기사

이석기 칼럼

칼럼-서림춘추

우리의 영웅

대담 / 인물

기획 / 특집

따따부따

기고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오피니언 > 기고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이정훈기고-아파트 물건 투척, 가정 내 예방교육 절실

2018년 07월 11일 [부안서림신문]

 

이정훈기고-아파트 물건 투척, 가정 내 예방교육 절실

ⓒ 부안서림신문

최근 고층 아파트에서 물건이 떨어져 사람이 다치는 일이 증가하고 있다.
지난 5월 경기도 평택의 한 아파트에서 1.5㎏ 아령이 떨어져 50대 여성의 어깨와 갈비뼈가 부러졌으며, 같은 달 충남 천안의 아파트에서도 30㎝ 식칼이 떨어져 신고가 접수됐다.
어린 아이들의 호기심과 재미삼아 물건을 떨어뜨리는 경우가 많아 뜻밖의 사고로 사람의 생명에 위험을 받아 각별히 주의해야 할 필요가 있다.
고층에서 물건을 떨어뜨려 인적피해가 발생했을 시 성인은 상해, 중상해, 과실치사상 등의 법령이 적용되며 만 14세 미만일 경우 형사처벌을 받지 않는다.
또한 만 10세미만의 어린이 경우 형사처벌을 받지 않지만 민사소송으로 손해배상 청구를 할수 있다.
만 10세 이상 14세미만의 촉법소년 경우 가정법원 소년부에 송치돼 보호처분을 받을 뿐 형사처벌 대상은 아니다.
이에 최근들어 경찰은 아파트 단지 내에서 방송을 하거나 안내문을 게시하도록 하여 물건투척 낙하 관련 위험방지에 대해 홍보할 계획이다.
하지만 경찰의 대대적인 홍보에도 불구하고 각자 가정에서 아이들에게 주의 깊은 교육과 학교에서의 주위의무 교육 등 우리 모두가 적극적인 자세로 교육할 필요가 있다.
또한 아파트 고층에서 물건 투척으로 지나가는 행인이 피해를 입어 사망하는 경우까지 발생하였기 때문에 아이들에게 보다 더 많은 관심을 가져 뜻밖의 사고를 예방해야 할 것이다.
<부안경찰서 서림지구대>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부안해경, 수산업법 위반 불법조업 ..

부안군자원봉사센터, 찾아가는 맞춤..

부안소방서, 내소사 등산목 안전지..

중증 시각 장애인 등록증 점자스티..

주산면민의 날 행사 성황리에 열려

제66주년 재향군인의날 행사

제8회 상서면민의 날 청정고을 힐링..

행안면민의 날 화합한마당 축제 성..

특별전 ‘고려청자의 정점(頂點)을 ..

부안군, 2019년 지역문화유산 교육..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