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수 “위도 앞바..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사회/복지/환경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부안지역자활센터 자활기업 이전개소

2018년 07월 26일 [부안서림신문]

 

부안지역자활센터 자활기업 이전개소

ⓒ 부안서림신문

부안지역자활센터(센터장 김종수)에서 자활기업으로 창업한 부안클린케어(대표 권대현)와 부안콩마을(대표 김희숙)은 최근 사무실을 이전(부안읍 교동1길 31번지) 지난 13일 개소식을 가졌다.
부안콩마을은 2015년 12월 21일 부안군으로부터 자활기업으로 인정받아 두부, 누룽지 제조 및 판매를 하고 있다
올해에는 전북광역자활센터와 연계하여 HACCP 인증 지원사업으로 인테리어 공사를 진행하였으며, 또한 부안군농업기술센터와 전북생물산업진흥원과 연계하여 신규 고부가가치식품을 개발 중에 있으며, 이번 사업장 이전개소를 통해 지속적인 사업 확장을 모색하고 있다.
부안클린케어는 2016년 12월 30일에 부안군으로부터 자활기업으로 인정 받아 지역 내 소독 및 방역, 청소 및 위생관리용역의 사업을 진행해왔다.
특히 올해에는 전북광역자활센터와 연계하여 광역자활기업인 ‘스위퍼’를 공동창업하여 사업의 연대 및 규모화를 모색하고 있다.
현재 부안지역자활센터는 9개의 자활근로사업단, 3개의 자활기업, 노인돌봄종합서비스사업, 가사간병방문도우미사업 등을 통해 100여명의 자활사업 참여자 및 요양보호사들이 근무하면서 지역사회 내 저소득층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김종수 부안지역자활센터장은 “자활기업이 이전하는데 많은 도움을 주신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끊임없이 도전해온 자활기업 대표 및 구성원들의 노력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사업이 번창하여 부안군 내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자활기업이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축하와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