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전국동시조합장..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정치&지방의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종회의원, 쌀값 회복·재고 국산밀 해소, 정면 승부수

2018년 10월 25일 [부안서림신문]

 

김종회의원, 쌀값 회복·재고 국산밀 해소, 정면 승부수
올 출하 벼 농가 희망물량 전량 조기 수매 촉구

 

ⓒ 부안서림신문

 

농업인을 위해 존재하는 농협이 앞장서서 쌀 값 회복과 국산밀 재고 해소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김종회 의원의 정면 승부수가 통했다.
국회 김종회 의원(농해수위)은 지난 16일 농협중앙회 2018년 국정감사에서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에게 “농협이 지난해보다 6000억원을 늘려 1조 9000억원으로 산지 벼 매입자금을 확정 한 만큼 농가 출하 물량에 대한 신곡 수매를 조속히 시작해야 한다” 촉구했고, 김 회장은 “쌀 값 회복을 위해 지원규모를 확대한 만큼 조속히 집행해 수확기 지원 효과를 극대화 하겠다”고 답변했다.
김 의원은 김 회장에게 “올해 적정 쌀값이 어느 정도라고 생각하느냐”고 질문했고, 김병원 회장은 “조곡 (도정 전 쌀) 40㎏ 한 가마에 6만5000원 이상, 쌀 한가마인 정곡(도정 한 쌀) 80㎏은 20만원 이상 형성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또 “커피 한잔도 3000원 하는데 밥 한 공기 가격이 300원은 되어야 마땅하다”며 “물가상승률을 반영하면 24만5000원이 되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정부 수매량은 35만톤으로 정해져 있고, 나머지는 농협이 전량 수매해 줘야 쌀 값이 회복될 수 있다”며 “농협이 올해 170만톤 매입을 계획하고 있지만, 농가 출하 물량이 170만톤을 넘어서더라도 전량 매입하도록 조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 의원은 “정부가 올해부터 수확기 자금 지원 효과를 올리기 위해 연 4회에 걸쳐 분산 지원하던 벼 매입자금을 9월 초에 일괄 배정을 했다”며 “농협도 벼 매입자금을 RPC에 일괄 배정하는 등 조속히 자금 지원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 회장은 “농협의 존재 가치는 농업인인 만큼 농민들 근심하는 쌀 값 회복에 농협이 적극적인 노력을 하겠다”며 “조기에 다량을 수매하고 매입가격도 일시에 지급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는 입장을 제시했다.
김 의원은 올해 생산되어 판매되지 않고 있는 국산밀에 대한 대책도 주문했다.
김 의원은 “올해 생산한 국산밀이 판매가 되지 않아 밀 생산 농가들의 고통과 허탈이 극에 달하고 있다”고 언급한 후 “지난해 농협이 양파와 보리를 전량 수매해 1,595억원 농사소득을 향상시킨 것처럼 올해 창고에 비축되어 있는 국산밀 2만톤에 대해서도 화끈하게 전량 수매해 달라”고 요청했다.
김 회장은 “보리처럼 밀도 쌀과 혼합해 밥을 하는 방법을 개발하는 등 밀 소비를 촉진하는 방안에 대해 적극 검토 하겠다”며 “국산밀 생산단체, 정부와 함께 만나 국산밀 재고량 해소 방안을 본격적으로 협의 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봉은 창조적마을만들기사업 완료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자천타천..

부안군, 납세자보호관 운영 평가 우..

농기센터, 신기술보급시범사업 신청..

권익현 부안군수 새해 첫날 공약 1..

LX한국국토정보공사 부안지사, 부안..

부안수생정원 주변 산책로 호응 및 ..

청등마을, 홍승완 학생 장학금 100..

연말연시 근농장학금 줄이어

변산교회, 방한조끼로 이웃사랑 전..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