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수 “위도 앞바..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정치&지방의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종회의원, 쌀값 회복·재고 국산밀 해소, 정면 승부수

2018년 10월 25일 [부안서림신문]

 

김종회의원, 쌀값 회복·재고 국산밀 해소, 정면 승부수
올 출하 벼 농가 희망물량 전량 조기 수매 촉구

 

ⓒ 부안서림신문

 

농업인을 위해 존재하는 농협이 앞장서서 쌀 값 회복과 국산밀 재고 해소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김종회 의원의 정면 승부수가 통했다.
국회 김종회 의원(농해수위)은 지난 16일 농협중앙회 2018년 국정감사에서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에게 “농협이 지난해보다 6000억원을 늘려 1조 9000억원으로 산지 벼 매입자금을 확정 한 만큼 농가 출하 물량에 대한 신곡 수매를 조속히 시작해야 한다” 촉구했고, 김 회장은 “쌀 값 회복을 위해 지원규모를 확대한 만큼 조속히 집행해 수확기 지원 효과를 극대화 하겠다”고 답변했다.
김 의원은 김 회장에게 “올해 적정 쌀값이 어느 정도라고 생각하느냐”고 질문했고, 김병원 회장은 “조곡 (도정 전 쌀) 40㎏ 한 가마에 6만5000원 이상, 쌀 한가마인 정곡(도정 한 쌀) 80㎏은 20만원 이상 형성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또 “커피 한잔도 3000원 하는데 밥 한 공기 가격이 300원은 되어야 마땅하다”며 “물가상승률을 반영하면 24만5000원이 되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정부 수매량은 35만톤으로 정해져 있고, 나머지는 농협이 전량 수매해 줘야 쌀 값이 회복될 수 있다”며 “농협이 올해 170만톤 매입을 계획하고 있지만, 농가 출하 물량이 170만톤을 넘어서더라도 전량 매입하도록 조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 의원은 “정부가 올해부터 수확기 자금 지원 효과를 올리기 위해 연 4회에 걸쳐 분산 지원하던 벼 매입자금을 9월 초에 일괄 배정을 했다”며 “농협도 벼 매입자금을 RPC에 일괄 배정하는 등 조속히 자금 지원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 회장은 “농협의 존재 가치는 농업인인 만큼 농민들 근심하는 쌀 값 회복에 농협이 적극적인 노력을 하겠다”며 “조기에 다량을 수매하고 매입가격도 일시에 지급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는 입장을 제시했다.
김 의원은 올해 생산되어 판매되지 않고 있는 국산밀에 대한 대책도 주문했다.
김 의원은 “올해 생산한 국산밀이 판매가 되지 않아 밀 생산 농가들의 고통과 허탈이 극에 달하고 있다”고 언급한 후 “지난해 농협이 양파와 보리를 전량 수매해 1,595억원 농사소득을 향상시킨 것처럼 올해 창고에 비축되어 있는 국산밀 2만톤에 대해서도 화끈하게 전량 수매해 달라”고 요청했다.
김 회장은 “보리처럼 밀도 쌀과 혼합해 밥을 하는 방법을 개발하는 등 밀 소비를 촉진하는 방안에 대해 적극 검토 하겠다”며 “국산밀 생산단체, 정부와 함께 만나 국산밀 재고량 해소 방안을 본격적으로 협의 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홀몸어르신 비닐방품막 설치

계화면, 사랑의 김장행사 개최

대상포진 유료 예방접종 실시

가자 지비로! 복나와라 뚝딱 축제 ..

변산면 새마을단체, 사랑의 목욕 봉..

산림조합 임산물생산자(조경수) 현..

올 공공비축미 첫수매

반계 실학의 현재적 재조명 국제학..

계화, 제6회 어르신 효잔치 개최

부안해경, 찾아가는 섬마을 종합민..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