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수 “위도 앞바..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교육/문화관광/체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동아시아적 관점의 백제부흥전쟁과 주류성’ 학술대회 개최

2018년 11월 29일 [부안서림신문]

 

‘동아시아적 관점의 백제부흥전쟁과 주류성’ 학술대회 개최
부안, 백제부흥전쟁 중심지이자 새만금 중심지 집중 부각

부안군은 지난 16일 서울 국립중앙박물관 소강당에서 ‘동아시아적 관점의 백제부흥전쟁과 주류성’이란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학술대회는 한국고대학회(회장 조법종)의 주관으로 이루어졌으며, 전병순 부군수를 비롯하여 조법종 한국고대학회장, 김현구 고려대명예교수 등 약 130여명의 관계자와 일반인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하게 개최되었다. 특히 배기동 국립중앙박물관장이 참가하여 축사를 통해 학술대회를 빛내 주었다.
김현구 고려대명예교수의 ‘7세기 동아시아사에서 백제부흥전쟁의 의미’라는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김영관(충북대학교)의 ‘백제 주류성의 위치 연구의 현단계’, 이재석(한성대학교)의 ‘백제부흥전쟁과 부여풍장․왜국’, 김병남(국가기록원)의 ‘백제부흥세력과 주류성’, 국제일본문화연구센터의 구라모토 가지히로의 ‘일본학계의 백제부흥전쟁에 대한 인식’, 조법종 한국고대학회장의 ‘교과서를 통해 본 백제부흥전쟁’, 곽스도(전북문화재연구원)의 ‘주류성과 주변지역 발굴조사의 현황’ 등 다각적인 주제의 연구를 발표했다.
주제발표가 마무리 된 뒤에는 기조강연을 한 김현구 고려대 명예교수를 좌장으로 이도학(한국전통문화대학교), 서영교(중원대학교), 김주성(전주교육대학교), 송완범(고려대학교), 박현숙(고려대학교), 김재홍(국민대학교) 등 학계의 유명 학자들이 토론자로 나서 열띤 토론을 펼쳐갔다.
조법종 한국고대학회장은 “백제 부흥군의 중심거점 즉, 부흥백제국의 수도로서의 역할을 수행한 주류성이 학계의 논의결과 부안지역일 가능성이 가장 높다는 학계의 의견이 주를 이루었다.”고 말했다.
한편 권익현 군수는 “우리 부안은 백제부흥전쟁의 중심지이자 새만금의 중심지입니다. 이를 집중조명하여 미래로 세계로 나아가는 부안의 새로운 길을 만들어 가겠다.”라고 말했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영기기고-깨끗한 정치자금 참여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