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소만 갯벌, 위도 ..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교육/문화관광/체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제1회 부안군 포토존 디카시 대상

2018년 12월 28일 [부안서림신문]

 

제1회 부안군 포토존 디카시 대상
‘격포항’ 김성미씨 수상

ⓒ 부안서림신문


격포항

ⓒ 부안서림신문

김성미

저녁 밥상에 올라온
아버지의 노동
그리움이 눈처럼 내려도
얼어붙지 않는 바다를 헤엄치던 물메기
밥상에 짠 담배 냄새가 흐리다


솔바람소리문학회와 원광대 인문학연구소가 공동주관한 제1회 부안군 10대 포토존 디카시 공모전 시상식이 지난 21일 문화의 전당에서 치러진 가운데 ‘격포항’이란 디카시로 공모에 참여한 김성미씨가 대상을 차지했다.
이번 공모전은 부안의 비경을 주제로 마련된 전국 공모전으로 많은 관심 속에 성황리에 치러졌다.
이날 시상에는 예심을 거쳐 올라온 총 60편의 작품에 대해 심사위원(강연호 시인, 김정배 교수, 조재형 시인)들이 일반적인 시텍스트에 대한 심사와는 달리 디카시의 장르적 특성을 고려하여 ‘시적 표현의 우수성’, ‘사진의 예술성’, ‘시와 사진의 개연성’ 등에 심사기준을 두고 대상 등 모두 19편을 선정했다.
대상으로 선정된 ‘격포항’은 격포 항구의 바다 배경을 모티프로, 사진은 평범한 듯 보이지만 그 사진을 받치고 있는 시적 표현의 개연성은 두고두고 회자할 만한 것으로 평가했다.
뿐만아니라 ‘아버지’와 ‘물메기’의 이미지를 격포항이라는 공간을 통해 시적으로 상징화하면서 디카시가 추구하고자 하는 장르적 특징과 가능성을 작품에 잘 반영하고 있다는 평을 받았다.
대상의 영예를 안은 김성미 씨는 수상소감을 통해 “부안은 가는 곳곳, 구석구석이 이야깃거리다”며 “시 쓰기 좋은 이곳에서 이러한 공모전이 계속 이어져 아름다운 부안이 널리 알려졌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 자리에서 솔바람소리문학회 라환희 회장은 “문학회 창단 이래 문학을 통해 지역 정서 함양에 솔선수범해 온 본연의 모습으로 앞으로도 지역 문화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다문화아동 대상 ‘함께 크는 글로..

장마철 식중독 주의 당부

넙치·꽃게·주꾸미 수산종자 22만..

국가유공자 대상 주택용 소방시설 ..

달라도 괜찮아, 청춘 포레스트

부안초 학부모회, 허그데이 마련

농촌지도자·생활개선회, 하계연찬..

취임 1주년-권익현 부안군수 언론인..

중국 유소년 문화교류연수단, 부안..

부안출신 스포츠모델 김수빈 선수, ..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