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 합니다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이석기 칼럼

칼럼-서림춘추

우리의 영웅

대담 / 인물

기획 / 특집

따따부따

기고

십승지몽유부안도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오피니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홍성모화백- 변산 솔섬

2020년 08월 13일 [부안서림신문]

 

변산 솔섬
-바닷바람 속에 마음을 말려도 좋으니-

ⓒ 부안서림신문


ⓒ 부안서림신문

3면이 바다인 부안은 곳곳이 붉은 노을이 아름다워 변산반도 어디서든 해넘이 풍경이 아름답지 않은 곳이 없다. 특히 도청리의 솔섬은 붉은 노을과 바위섬의 실루엣이 만들어내는 조화로운 풍경은 심장이 멎을 정도로 아름다움을 우리에게 선물하는 장소이다.
사진작가들의 출사지역으로도 유명하다. 동호인들이 삼각대에 카메라를 올려놓고 기다림의 시간을 감내하는 모습 또한 한 폭의 그림과 같다.
솔섬은 부안군 변산면 도청리 수락마을 정중앙에 위치한 용머리재 앞 바다에 자리하고 있으며 ‘바다에서 뛰노는 숭어’라는 곳으로 부안읍에서 변산 방향으로 새로 개통된 자동차 전용도로를 이용하여 한국의 나폴리라 불리는 격포를 지나 상록해수욕장을 지나면 전북 학생해양수련원 앞에 위치한 자그마한 돌섬이다.
부안 변산 마실길 4코스에 해당하는 길로서 격포항에서부터 격포봉화대, 이순신 촬영세트장과 해안 펜션 상록해수욕장을 지나 아름다운 솔섬에 이르는 구간으로서 걷기 좋아하는 사람들이 아름다운 추억을 쌓으며 걸을 수 있는 길이다.
바위섬의 몇 그루 소나무가 지는 해의 선홍빛 노을과 어우러져 만들어내는 솔섬. 솔섬으로 가는 길은 연인끼리 가족끼리 친구끼리 드라이브하기 좋은 해안길이다. 한반도에서 서해안 3대 낙조로 불리는 곳은 강화 석모도, 태안반도의 안면도, 변산반도의 솔섬이라 할 수 있다. 그 중에 단연 으뜸은 부안 솔섬이라 말할 수 있다. 또한 한 해를 마무리하기에 더할 수 없는 장소이다. 온 가족과 함께 지는 해를 바라보며 지난해를 뒤돌아보고 멋진 새해를 계획할 수 있는 변산반도를 추천하고 싶다. 변산반도는 일출과 일몰을 동시에 볼 수 있는 곳이기 때문이다. 하루에 두 번씩 열리는 썰물 때면 바닷길이 열려 걸어서 솔섬을 한 바퀴를 돌아볼 수 있으며 인근 주민들과 관광객들이 호미를 들고 삼삼오오 모여 바지락과 해산물을 줍기도 한다.
손바닥만 한 섬과 그 위에서 자라는 10여 그루의 소나무와 잡목 몇 그루의 조화, 그리고 변함없이 뜨고 지는 변산반도의 솔섬은 이 고장 사진작가 허철희씨가 평범함에서 비범함으로 다가온 솔섬을 발견하고 카메라에 담아 유명해진 섬이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계화드림청년회, 겨울 이불·마스크..

부안복지관, ‘노인포토그래퍼’s ..

생활개선회, 이웃과 맛있는 봉사

연말연시 이웃사랑 쌀 전달 이어져

농어촌공 신진균 부안지사장 취임

농촌지도자회 부안군연합회, 정병만..

부안해경, 연탄나눔 봉사“따뜻한 ..

조재형 시인, 산문집 출간

부안군청 1월11일자 인사이동(122명..

연말연시 줄잇는 근농인재육성장학..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