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 합니다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이석기 칼럼

칼럼-서림춘추

우리의 영웅

대담 / 인물

기획 / 특집

따따부따

기고

십승지몽유부안도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오피니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위도흰색 상사화

2020년 10월 14일 [부안서림신문]

 

위도흰색 상사화
달빛 아래 피어나는 꽃

ⓒ 부안서림신문


 

↑↑ 오산 홍성모

ⓒ 부안서림신문

 

세계 유일의 자생종인 ‘흰색 상사화’가 위도 전역에 활짝 핀날.
격포항에서 위도 파장금항까지는 14㎞ 정도로 50여 분 달리면 도착하는 섬이다.
위도 상사화는 잎이 있을 때는 꽃이 없고 꽃이 있을 때는 잎이 없어 잎은 꽃을, 꽃은 잎을 그리워 한다는 애절한 사연을 담고 있다.
꽃과 잎이 서로 만나지 못하는 화엽불 상견(花葉不相見)으로 이뤄질 수 없는 사랑을 상징하는 꽃이며, 붉은 상사화는 정열이고 위도 흰 꽃 상사화는 순결이라 할 수 있다.
상사화가 볼거리를 만드는 위도는 즐길 거리, 먹거리가 넉넉해 한마디로 바다를 온몸으로 즐길 수 있는 아름다운 섬이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7회 부안 변산마실길 전국 시 낭..

동학농민혁명과 민족운동 학술대회 ..

나금추선생 2주기 추모제 열어

소노벨 변산, 따뜻한 겨울나기 나눔..

변산면새마을, 사랑의 목욕봉사 및 ..

부안군 노인체육회 창립 “100세까..

코로나19 이웃사랑 성금기탁 잇따라

위도면 주민위한 미용 자원봉사

부안군청 수생정원 TF팀 박석우 팀..

부안군수배 유도대회 성료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