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 합니다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사회/복지/환경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연경‧연재 초등자매, 소아암환자에 모발기부 화제

2020년 11월 11일 [부안서림신문]

 

연경‧연재 초등자매, 소아암환자에 모발기부 화제

ⓒ 부안서림신문

부안초등학교에 다니는 차연경(5학년) 연재(2학년) 자매가 소아암환자를 돕기위해 2년여간 기른 머리카락을 기부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주위의 칭송이 자자하다.
더욱이 언니인 차연경 어린이는 이번 기부가 두 번째로 4년여간 머리카락을 기른 것으로 알려지면서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연이은 머리카락 기부에 나선 차연경 어린이는 초등학교 2학년 당시 우연히 소아암환자 어린이들에 관한 TV 프로그램을 시청하고 이들을 도와야 겠다는 생각으로 부모를 졸라 머리카락을 기르기 시작해 2년후 기부했다.
이후 동생 연재 어린이와 함께 또 머리카락 기르기를 시작해 최근 두 자매가 동시에 기부에 나선 것이다.
더욱이 어린 나이에 긴 머리카락이 귀찮고 관리하기가 어려울법도 한데 소아암환자를 돕는다는 생각 하나로 4년 또는 2년여간 머리카락을 길러 기부한 대견함이 이들 자매에게 박수가 쏟아지는 이유다.
차연경 어린이는 “소아암 친구들의 아픔을 나눠 가질수는 없지만 나의 머리카락을 나눠줄수는 있겠다는 생각에 머리카락을 기르기 시작했다”며 “머리카락을 기를 때 귀찮고 고생도 했지만 나의 머리카락이 가발로 만들어져 소아암 환자들에게 도움이 될수 있다는 생각에 머리카락이 빨리 자라기만 기다렸다”고 말했다.
이어 연경 어린이는 “언니가 머리카락을 기르는 것을 보고 동생 연재도 함께 참여해줘 고마운 생각이 든다”며 “더 많은 건강한 친구들이 아파서 고생하는 친구들을 위해 머리카락 기부운동에 동참했으면 좋겠다”고 작은 소망을 밝혔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7회 부안 변산마실길 전국 시 낭..

부안군 노인체육회 창립 “100세까..

소노벨 변산, 따뜻한 겨울나기 나눔..

나금추선생 2주기 추모제 열어

동학농민혁명과 민족운동 학술대회 ..

변산면새마을, 사랑의 목욕봉사 및 ..

코로나19 이웃사랑 성금기탁 잇따라

위도면 주민위한 미용 자원봉사

부안군청 수생정원 TF팀 박석우 팀..

‘남북한 청자교류전 추진 학술세미..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