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도해상 18명이 탄 ..

 

지방정치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전북도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이주여성 인권지킴이‘전북 이주여성상담소’개소

2020년 11월 26일 [부안서림신문]

 

이주여성 인권지킴이‘전북 이주여성상담소’개소
가정폭력 등 피해에 관한 상담·사례관리 제공 및 찾아가는 상담소 운영

전북도가 도내 이주여성의 생활과 체류 등 한국사회 적응지원과 인권보호에 대해 종합적이고 전문적인 지원을 위한 ‘전북 이주여성상담소’ 개소식을 가졌다.
지난 20일 개소한 전북 이주여성상담소는 충남에 이어 전국에서 7번째로 문을 열며, 도내 폭력피해에 노출된 이주여성과 동반 자녀에 대한 상담, 통‧번역, 의료·법률 지원과 함께 모든 이주여성의 안정적인 정착과 권리를 보호할 예정이다.
그동안 폭력피해 이주여성에 대한 지원은 다누리콜센터, 가정폭력상담소, 폭력피해 이주여성 보호시설 등에서 해왔지만 이번 상담소 개소를 통해 앞으로 체계적인 이주여성 맞춤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상담소에는 소장을 비롯하여 한국 상담원 4명과 베트남, 중국, 필리핀, 러시아 이주여성 상담원 4명 등 총 8명이 근무할 예정이다.
특히 한국어에 능통한 이주여성 상담원들은 최근 가정폭력상담원 과정을 이수하고 출신국 언어로 상담을 지원하여 의사소통의 어려움으로 상담받기를 주저하는 결혼이주여성들에게 쉽게 상담을 받을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상담소는 상담 및 사례관리, 긴급지원 및 법률·의료·노무·출국지원 등의 서비스 지원과 시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폭력예방 교육과 찾아가는 상담소를 추진할 예정이며 유관기관과 지역 연계망을 구축하여 체계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전북도 최훈 행정부지사는 “이주여성은 한국사회 적응과정에서 겪게 되는 성차별, 가정폭력, 아동학대뿐만 아니라 사이버 폭력까지 다양한 폭력에 노출돼 다각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며 “전라북도는 선도적인 보호대책을 마련해 이주여성이 살아가는데 안전한 도시를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news@hanmail.net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