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31돌, 고맙습니..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읍면소식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위도 작은목욕탕 꾸준한 인기 증가

2019년 10월 24일 [부안서림신문]

 

위도 작은목욕탕 꾸준한 인기 증가

섬지역인 위도면의 숙원 사업이었던 작은목욕탕이 개장 이후로 면민들의 꾸준한 관심과 인기속에 이용객이 점점 늘어나면서, 위도 면민들의 또 다른 작은 사랑방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위도면은 면민들이 깨끗하고 안전한 시설 이용을 위하여, 여름철 비수기를 이용하여 작은 목욕탕 내외부 시설 점검을 실시하고 대청소를 통하여 면민들의 불편사항해소를 위하여 행정력을 동원하고 있다.
작은 목욕탕은 주 4일 운영으로 월요일과 화요일에는 여성이, 수요일과 목요일에는 남성이 이용할 수 있으며, 일반주민은 2,000원 65세 이상 노인과 미취학아동은 1,000원, 기초생활수급자 및 장애인 1~3급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위도면 작은목욕탕은 규모는 작지만 위도면민들의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주는 치유의 공간이자 부담 없는 가격으로 목욕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곳이며, 주민들간의 정보교류와 이야기꽃을 피울 수 있는 소통의 장으로 각광받고 있다.
고선우 위도면장은 “위도는 전라북도 유일한 섬으로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여러 가지 편의시설이 부족하지만, 작은목욕탕이 위도면민의 복지갈증을 채워줄 수 있는 시설로서 작은목욕탕을 이용하는데 부족함이 없도록 운영하겠다”며 “위도 면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