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33주년 기념사>..

 

정치&지방의회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사회/복지/환경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관공서, 국치일 조기게양은?

2021년 09월 08일 [부안서림신문]

 

귀찮은걸까? 무관심일까?

↑↑ 부안군청

ⓒ 부안서림신문

지난 29일은 경술국치일로 조기(弔旗)를 게양하는 날임에도 부안군청을 비롯한 부안군내 기관 청사들이 약속이라도 한듯 조기를 게양하지 않아 빈축을 샀다.
전북도 국기 게양일 지정 및 선양 등에 관한 조례에 따라 경술국치일은 국기게양일로 지정되어 있다. 전북도는 경술국치일에 유관기관(단체) 및 주민이 조기를 게양하여 지난날의 역사를 잊지 않고 애국정신을 고양할 수 있는 하루가 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그러나 부안군청과 부안군의회, 군청 산하 기관들은 물론 부안읍권 부안경찰서와 산하기관, 부안해양경찰서, 부안교육지원청과 각급 학교 등 모두 조기를 게양하지 않아 일부 군민들의 비난을 사고 있는 가운데 유일하게 부안읍사무소만이 조기가 게양됐다.
물론 조기게양이 강제사항은 아니지만 경술 국치일은 1910년 8월 일본의 강압 아래 대한제국의 통치권을 일본에 넘긴 치욕적인 날로 역사적 의미가 크기 때문이다.
광복의 기쁨을 기억하는 것만큼, 아픈 역사를 명확히 인식하고 근현대 역사를 제대로 아는 것이 미래와 평화를 지향하는 역사의 출발이 될 것이다.

↑↑ 부안군의회

ⓒ 부안서림신문


↑↑ 부안경찰서

ⓒ 부안서림신문


↑↑ 부안경찰서

ⓒ 부안서림신문


↑↑ 부안교육지원청

ⓒ 부안서림신문


↑↑ 부안해양경찰서

ⓒ 부안서림신문


↑↑ 부안소방서

ⓒ 부안서림신문


↑↑ 부안읍사무소

ⓒ 부안서림신문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love@korea.com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