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서림신문 썬키..

 

지방정치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현장에 답이 있다” 전북도-전북도의회-부안군, 공동 어업현장 방문 소통 현장행정 집중

2022년 09월 28일 [부안서림신문]

 

“현장에 답이 있다”
전북도-전북도의회-부안군, 공동 어업현장 방문 소통 현장행정 집중

ⓒ 부안서림신문

김만기 전라북도의회 부의장과 김정기 도의원, 나해수 전라북도 새만금해양수산국장, 최연곤 부안군 산업건설국장은 지난 20일 부안군 격포항과 가력선착장, 새만금잼버리 부지 등을 찾아 ‘현장에서 문제해결의 답을 찾는 소통 현장행정’을 펼쳤다.
민선8기 들어 전북도와 도의회, 부안군이 공동으로 처음 실시한 이번 현장행정은 연안 수산자원 감소와 고유가 등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들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들어 정책에 반영하는 한편 부안에서 열리는 2023 새만금잼버리 대회의 차질없는 준비 등을 위해 마련됐다.
현장행정 참여자들은 어업의 중심지인 격포항과 가력선착장을 방문하여 많은 어업인들을 만나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전달받고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등 어업인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참석자들은 현장행정에서 파악된 문제점과 어업인들의 애로사항에 대해서는 도와 도의회, 군이 함께 지혜를 모아 신속한 해결책을 마련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기로 했다.
아울러, “현장에 나가보지 않고서는 문제점을 제대로 알 수 없기에 해결책 또한 탁상공론에 그칠 수밖에 없다”며 “앞으로도 발로 뛰는 현장행정을 강화해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이를 해결해 지역 어업인들이 만족하고 신뢰받는 행정을 만들어 나가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news@hanmail.net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