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서림신문 썬키..

 

지방정치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이석기 칼럼

칼럼-서림춘추

우리의 영웅

대담 / 인물

기획 / 특집

따따부따

특별기고

십승지몽유부안도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오피니언 > 특별기고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설날 새해 시> 그리운 서쪽, 변산

2023년 01월 19일 [부안서림신문]

 

<설날 새해 시>

그리운 서쪽, 변산

 

↑↑ 최 광 임

ⓒ 부안서림신문

 

내게 모든 바다는 서해로 통해요
엊그제 아침, 동해에서 지는 해를 보았어요
초저녁인데 하현달도 지고 있었어요
나는 서쪽에서 뜨는 해를 보러
변산해수욕장에 가고 싶었어요
내가 나고 자란 곳에서는 해가 서쪽에서 떠요
방문을 열면 토석담 넘어 바다가 먼저 밝아왔어요
새벽닭 울음소리도 개 짖는 소리도 서쪽에서 들렸어요
초등학교 중학교도 서쪽으로 다녔어요

오후의 바라지문에 기대서면 변산 앞바다에서 노을이 뜨곤 했어요
모든 생의 변화무쌍함이 노을 속에 있다는 것도 알았어요
콕바르 경기를 보면 달리고 싶은 본능이 솟구친다는
카자흐스탄 유목민처럼, 나의 본능은 서쪽이 되었어요
사리가 되면 해방조개를 캐고 배꼽고동을 잡고
언니들을 따라 게 잡으러 다니던 달 밝은 밤을 기억해요

바다의 물고기들은 늘 가짜 미끼에 속아 생을 마감하지만,
검독수리는 자신보다 높은 곳에 있는 먹이를 사냥하지 않아요
서쪽은 지는 곳이 아니라 언제나 다시 시작하는 곳이죠
높은 곳에서 활강하는 검독수리처럼요

-------------------------------------------
최광임 부안 변산면 자미동 출생. 2002년 《시문학》으로 등단. 시집 『내 몸에 바다를 들이고』, 『도요새 요리』. 디카시 해설집 『세상에 하나뿐인 디카시』. 서울문화재단 1천만 원 창작기금 수혜. 대전문학상 수상. 현재, 경남일보 ‘최광임의디카시행진’ 연재 중. 전국 문화기관에 디카시 강연을 다님. 계간 《시와경계》 발행인. 계간 《디카시》 주간. 한국디카시인협회 부회장 겸 집행위원장, 한국디카시연구소 부대표. 두원공과대학 겸임교수.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news@hanmail.net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