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계 유형원과 실학 ..

 

지방정치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사회/복지/환경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재경부안군향우회, 식도 이재민 돕기 나서

2022년 01월 27일 [부안서림신문]

 

재경부안군향우회, 식도 이재민 돕기 나서

ⓒ 부안서림신문

지난 13일 위도면 식도에서 발생한 화재사고 이재민 돕기에 재경부안군향우회(회장 하종대)가 발벗고 나서 부안군민들로부터 박수를 받고 있다.
이날 화재사고는 주택 3동과 어구창고 2동을 모두 태우고 꺼져, 가재도구는 물론이고 창고에 있던 건조기, 선별기, 냉장고, 지게차와 각종 어구, 어획물 등이 고스란히 잿더미로 변해 재산 피해만 15억여 원에 이르렀으나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따라 이재민 3가족이 현재 마을회관이나 인근 친척 집으로 뿔뿔이 흩어져 피난살이를 하고있다는 딱한 소식에 재경부안군향우회가 식도 이재민 돕기 긴급회의를 갖고 모금 활동에 들어간 가운데 이틀만에 100여 명의 향우들이 동참, 2000만 원을 마련했다.
이에 재경부안군향우회 하종대 회장과 집행부 일행은 지난 18일 식도 화재현장을 직접방문, 부안군청 김창조 행정복지국장과 최병관 위도면장, 박희두 식도리 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향우들이 모은 2000만 원을 이재민 3가정에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이재민 백승찬 씨는 “하루아침에 모든 것을 잃고 나니 정말 앞날이 막막했다”며 “멀리 서울에 사는 향우들께서 성금을 모아 이렇게 먼 곳까지 오셔서 전해주니 정말 위로와 격려가 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하종대 회장도 “갑작스런 화재사고로 어려움에 처한 주민들에게 어떻게 위로의 말씀을 드려야 할지 모르겠다”며 “그나마 다행인 것은 이렇게 짧은 시간에 많은 향우들이 열화와 같이 도움의 손길을 내밀 것이라고는 미처 생각하지 못했다”며 "이처럼 고향에 대한 깊은 애정을 바탕으로 고향의 어려운 주민을 돕는 것이야말로 향우회 창설 및 운영의 핵심 목적"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1976년 10월 창립해 47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재경부안군향우회는 국회 2선 의원이던 신규식 씨가 초대 회장을 맡은 데 이어 지난해 1월 1일부터는 하종대 채널A 보도본부 국장이 제25대 회장을 맡고 있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news@hanmail.net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