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마실축제 사전홍..

 

지방정치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사회/복지/환경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서남권 해상풍력‘공동접속설비(양육점)’부안 설치 확정

2024년 04월 01일 [부안서림신문]

 

서남권 해상풍력‘공동접속설비(양육점)’부안 설치 확정
민관 상생협의체 운영 등 주민간 합의로 민관협의회에서 최종 결정

전북특별자치도는 서남권 해상풍력 사업의 최대 관건인 전력계통연계의 시발점이 될 공동접속설비(양육점) 위치를 지난 14일 부안으로 최종적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전북자치도는 고창군과 부안군 주민들로부터 합의를 끌어낸 후 이날 개최된 민관협의회에서 이같이 결정했다.
전북 서남권 해상풍력 사업은 고창, 부안 해역에 총 14조 원을 투자해 2.46GW 규모의 발전단지를 조성하는 것을 핵심으로 하고 있다.
양육(洋陸)점은 발전단지 전력을 해저케이블에서 육지로 연결되는 지점으로, 향후 송전선로 경과지 선정 등 전력 계통연계를 위한 핵심 시설이다.
이에 전북자치도는 고창, 부안 두 지역 간의 갈등을 해소하고, 전력 계통연계 양육점 결정에 대한 절차적 정당성·투명성을 지닌 합의안을 도출하기 위해 전북자치도, 고창군, 부안군, 고창·부안 주민대표, 한국전력공사, 한국해상풍력, 한국사회갈등해소센터 갈등조정 전문가(이강원 소장) 등 16명으로 구성된 민·관상생협의체를 지난해 12월부터 운영해 왔다.
민·관상생협의체는 총 5회에 걸쳐 운영됐으며, 이 과정에서 전력계통 관련 주요쟁점 해소와 지역 상생방안, 주민의견 수렴 등 주민수용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주제에 대해 논의를 벌여왔다.
양육점 위치가 부안군으로 최종 확정됨에 따라, 서남권 해상풍력 사업은 더욱더 속도가 붙게 될 전망이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원택 후보 당선

줏대(2)

이기철 축제팀장

이원택 당선자 인터뷰

이원택 후보 당선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news@hanmail.net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