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로수 빼돌린 국립공원변산..

 

지방정치행정/단체/기관사회/복지/환경교육/문화관광/체육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읍면소식오피니언전북도정향우소식우리마을 유래

전체기사

커뮤니티

오늘 주요행사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서림신문보기

생활정보

홈페이지/카페/블로그 홍보

맛있는집

개업 / 이전

팔고사고

홍보란

뉴스 > 경제/농수산업/농어민단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하늘이 준 선물’ 부안 곰소염전 천일염 초채염제 열려

2024년 05월 29일 [부안서림신문]

 

‘하늘이 준 선물’ 부안 곰소염전 천일염 초채염제 열려

ⓒ 부안서림신문

한 해의 첫 소금을 채취하는 날에 염전 종사자들의 안녕과 소금 생산의 풍년을 기원하는 제79회 초채염제가 ‘햇볕과 바람과 염전 종사자들의 정직한 땀방울’이라는 주제로 지난 23일 진서면 곰소에 위치한 부㈜남선염업에서 개최됐다.
곰소천일염업은 미래의 식량자원 및 생계 수단의 확보, 생물 다양성 및 생태계 보존적 가치와 문화적 가치, 사회조직, 인간 삶의 질에 기여 능력 등을 국가적으로 인정받아 2021년 9월 10일 국가중요어업유산 제10호로 지정받았다.
이에 따라 남선염업에서는 기관단체, 젓갈협회, 지역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전통어업의 계승 발전은 물론 염전 종사자들의 안녕과 소금 생산의 풍년을 기원하는 뜻깊은 자리를 마련했다.
이 자리에서 신종만 남선염업 대표는 “곰소천일염은 부안 청정갯벌 바닷물을 취수해 보관하고 소금이 결정하기에 적절한 염도에서 태양과 해풍 바람으로 증발‧건조 시켜 생산한다”며 “이런 과정을 통해 생산된 곰소천일염은 천연미네랄이 풍부하고 쓴맛을 내는 간수성분을 원천적으로 제거해 생산하므로 짠맛보다 단맛이 나는 고품질 천일염을 생산하고 있다”고 말했다
부안군 관계자는 “염전 종사자들의 안녕과 풍년을 이뤄 활짝 웃는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한다”며 “국가중요어업유산으로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보전 및 활용 방안을 강구하고 전통어업을 계승 발전시켜 부안 곰소천일염업이 국가중요어업유산에 이어 세계중요농업유산에도 등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서림신문 기자  buanlove@korea.com
“밝고 희망찬 아름다운 부안을 위한 부안인의 신문”
- Copyrights ⓒ부안서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부안서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회사소개 - 인사말 - 서림신문 기자의 자세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독자위원회 - 운영후원회 - 윤리실천요강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부안서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5-01-49812 / 주소: 전북 부안군 부안읍 번영로 177(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 이석기
mail: buannews@hanmail.net / Tel: 063-584-70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기
Copyright ⓒ 디지털 부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